강남 "이상화, 내 통장 보고 용돈하라고…용산 건물 사기 당해"

이데일리19일 전
[이데일리 스타in 김가영 기자] ‘라디오스타’에 출연한 강남이 아내이자 스피드스케이팅 레전드 이상화와의 결혼을 자신의 어머니가 반대한 이유를 공개한다. 또한 지난해 ‘라디오스타’
thumbnail
녹화 중 배우 엄현경과 차서원의 비밀 연애를 처음 포착한 사실을 공개해 김구라의 큰 관심을 받았다.

22일 방송되는 MBC ‘라디오스타’(기획 강영선/연출 김명엽)는 김승수, 마츠다, 강남, 김용명이 출연하는 ‘맛저씨 멋저씨’ 특집으로 꾸며진다.

구독자 66만 명 이상을 보유한 너튜브 채널 ‘동네친구 강나미’를 운영 중인 강남이 ‘라스’를 찾는다. 그는 “제 너튜브인데 제 의견이 들어가면 제작진이 싫어한다”라며 너튜브 찬밥 신세가 된 사연을 공개했다.

그러나 강남이 너튜브 제작진에게 낸 의견을 듣자, 모두가 제작진의 마음을 이해했다고. 그런 가운데 이상화 몰래 새벽에 밥 먹는 모습을 찍은 영상이 대박 난 비하인드를 공개했다. 강남은 “(제작진이) 가끔 해달라고 하지만 더 이상은 못하겠더라. 저희는 목숨 걸고 촬영하고 있다”라고 고백해 ‘짠내’를 유발했다.

강남이 이상화에게 첫눈에 반한 에피소드도 공개됐다. 강남은 “이상화의 등 근육에서 도깨비 얼굴이 보였다. 이 사람이랑 결혼해야겠다고 생각했다”라고 회상했다. 그런가 하면, 이상화와의 결혼을 강남 어머니가 식장에 들어가기 직전까지 반대했다는 사실도 밝혀졌다. 이상화가 오히려 강남 어머니를 설득했다고. 무슨 사연인지 궁금증을 자극한다.

강남은 올해 열애설이 터진 엄현경, 차서원 커플이 함께 출연한 ‘라스’ 레전드 회차의 게스트였다고 밝히며 두 사람의 열애를 녹화 때 예감했다고 밝힌다. 그는 당시 ‘라스’ 녹화 중 엄현경, 차서원의 비밀 연애를 목격해 매니저에게 “둘이 사귀는 것 같다”라고 얘기했다고. 김구라는 많은 눈이 있는 가운데 엄현경과 차서원의 이야기를 듣자, “대범한 친구들인데”라고 감탄해 더욱 궁금증을 자아냈다.

강남에게 ‘멋(아)저씨’보다 더 멋진 사람이 이상화인 이유도 공개됐다. 결혼 전 통장을 합치려 했는데, “(이상화가) 내 통장을 보더니 ‘오빠 용돈 해’라고 하더라”라고 밝혔다. 강남이 “물건 구매할 때 6만 원 이하는 강남, 6만 원 이상은 이상화”라고 자세를 낮추자, 김구라는 “강남은 건물을 갖고 있잖아”라고 말했다.

그러자 강남은 “용산 건물은 사기를 당했다”라고 깜짝 고백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는데, 사연을 들은 김구라는 “멘트 자체가 너튜브 썸네일용이야”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는 전언이다.

‘라디오스타’는 22일 오후 10시 30분에 방송된다.
댓글
로그인하고 댓글을 작성하세요
로그인
profile img
익명
아직 댓글이 없어요. 첫번째 댓글의 주인공이 되어보는건 어떠세요?
go to top
더 볼만한 뉴스